커뮤니티

제목 ㈜비전정보통신, 남해군에 코로나19 극복 마스크 1만매 기탁







㈜비전정보통신, 남해군에 코로나19 극복 마스크 1만매 기탁

[경남데일리 = 정문혁 기자] ㈜비전정보통신은 11일 남해군을 방문해 코로나19 극복 성품 마스크 1만매를 기탁했다.
㈜비전정보통신은 남해군과 계약체결을 통해 2019년 9월부터 남해군 방범용 CCTV 설치 사업에 참여 중이며
“수익금 일부를 군민의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로 환원하고자 한다”며 기탁의 뜻을 밝혔다.

문병국 대표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적게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고민과 노력을 통해 군민의 안전에 앞장설 수 있기를 바라고 더불어 사는 사회에 나눔 실천을 꾸준히 이어나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충남 군수는 “코로나19 위기 상황 속에서도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기탁해주신 소중한 마음을 이어받아 이웃사랑을 통해 나눔의 가치를 높이고 작은 관심이 큰 희망의 등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 화답했다.

한편 경기도 평택시에 소재한 ㈜비전정보통신은 전기통신공사 전문업체로서 2000년 비전전기 설립을 모태로 영상보안, 출입통제,
산업보안·안전, 안전시스템 등의 분야에서 끊임없는 기술개발을 해 오고 있다.
또한, 2019년에는 한해 동안 공공 및 민간 부문의 보안의식 제고와 보안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자 및 기업에 시상하는 행사인
‘시큐리티 어워드 코리아 2019’ 솔루션대상에서 차번인식카메라부문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정문혁 기자
<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http://www.kndaily.co.kr/) >
기사 원문 보기